소스코드 없이 오픈소스 커뮤니티에 기여하기

오픈소스를 사용하지 않고 무언가를 처음부터 새롭게 개발하는 것을 상상하기 어려울 정도로 오픈소스의 도움을 많이 받고 있습니다. 이렇게 자꾸 도움을 받다 보면 ‘나도 뭔가를 베풀어야겠다’라는 생각이 드는 게 사람의 마음이겠지요.

“그런데 어떻게 해야 하지?”
마음은 굴뚝같지만 어떻게 해야 할지도 모르겠고 내 코드를 누군가에게 보이는 게 부끄럽기도 하고 내 코드를 받아줄지 두렵기도 합니다. 하지만 부끄러움과 두려움은 잠시 접어두고 차분히 생각을 해보자구요.

“오픈소스 커뮤니티에 기여하기 위해 소스코드가 꼭 필요할까?”
소스코드 말고도 오픈소스에 기여할 수 있는 방법은 많이 있습니다. 첫 술에 배부를 순 없겠지만 쉬운 거부터 하나씩 해나가면 됩니다.

첫째, Github에서 내가 좋아하는 프로젝트에 별 달기!
‘에이, 그게 무슨 기여야?’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내가 유용하게 사용하고 있고 다른 사람도 유용하게 쓸만하다는 것을 알릴 수 있는 가장 손쉬운 방법입니다. 그저 Star 버튼만 클릭하세요. 그걸로 충분합니다.

둘째, stackoverflow에서 질문에 답변 달기!
세상에는 똑똑한 개발자도 많이 있지만 이제 갓 소프트웨어 개발 세계에 발을 들인 사람도 많이 있습니다. 아마 지구 반대편의 누군가는 내가 경험했던 삽질(?)을 하느라 밤을 지새우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댓글 하나로 그에게 잠잘 시간을 줄 수 있다면 그것보다 더 큰 선물이 있을까요?

셋째, 기술문서 번역하기!
웹 서핑을 하다 보면 유용한 글이라서 다른 개발자들도 같이 봤으면 좋겠다고 생각되는 글이 많이 있습니다. 하지만 영어로 된 글이라서 내가 이해하기도 어렵고 다른 사람에게 이해시키기도 어렵습니다. 그래서  ‘대충 이런 글이구나’하고 훑어보는 정도로 읽고 넘어가게 되죠. 이제부턴 한국인 개발자들을 위해 함께 번역을 해보자구요.
웹 기술에 대해 잘 정리되어 있고 가장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사이트는 MDN (Mozilla Developer Network)입니다. 이 링크를 클릭하면 번역 방법이 소개되어 있으니 참고하시면 됩니다.

소스코드 한 줄 없이 오픈소스 커뮤니티에 기여할 수 있는 방법을 간단히 알아보았습니다. 사실 소스코드가 오픈소스의 진정한 꽃이지만 이렇게 조금씩 기여하다보면 언젠가 소스코드로도 기여할 수 있는 날이 오겠지요. 오늘도 뚜벅뚜벅 한 걸음씩 걸어가는 개발자가 되시길 바라며 글을 마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